광주시,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생활SOC 건립 추진 박차

김호중기자 | 기사입력 2019/07/29 [11:11]

광주시,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생활SOC 건립 추진 박차

김호중기자 | 입력 : 2019/07/29 [11:11]

광주시(시장 신동헌)는 주민 삶의 질 향상과 지역균형 발전을 위해 정부의 2020년도 생활SOC복합화 공모에 총 6개 사업(총 사업비 921억원, 국비 269억원)을 신청했다고 29일 밝혔다.

 

시에 따르면 정부는 오는 2020년부터 2022년까지 3개년 동안 ‘국민 누구나 어디에서나 품격 있는 삶을 사는 대한민국’을 위해 일상생활과 밀접한 인프라(생활SOC) 확충에 총 30조원(지방비 포함시 48조원) 수준을 투자할 계획이다. 이와 함께 정부는 사업기간 단축 및 토지매입 및 건축비 절약을 위해 1개의 부지 또는 건물에 도서관, 국민체육센터 등 여러 시설을 복합화 할 경우 현행 국비 보조율 대비 10%가 인상된 인센티브를 부여하고 있다.

 

이에 따라 시는 광남동 행정복합문화시설(청사, 도서관, 생활문화센터, 국?공립어린이집 등), 만선 문화복지센터(도서관, 체육관, 생활문화센터 등), 신현 문화체육복합센터(도서관, 체육관, 생활문화센터, 국?공립어린이집, 주민건강센터, 청소년/평생학습시설 등)의 3개 복합화사업과 퇴촌 청소년 문화의집(도서관, 청소년수련시설), 양벌 공공도서관, 경안동 혁신플랫폼 Y?F(시설 내 다함께돌봄센터 조성)의 3개 단일사업을 2020년도 사업으로 결정하고 공모를 신청했다. 이에 대한 결과는 오는 9월 말, 국가균형발전위원회에서 최종사업 선정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.

 

신동헌 시장은 “2022년까지 체육, 문화, 복지, 도시재생 등 대대적인 생활SOC 시설 투자 확대로 시민에게 품격 있고 건강한 삶터 제공은 물론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”고 밝혔다.

 

한편, 시는 지역 내 생활인프라 조사 및 필요시설, 사업타당성 분석을 위해 생활SOC 조사 용역을 추진 중이며 용역 결과에 따라 광주시 생활SOC 3개년 추진계획을 수립해 국가 최소수준 이상의 핵심 생활인프라를 구축할 계획이다.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포터
'모던 패밀리' 백일섭, '빅마마' 이혜정과 '집밥 만들기' 도전! 요리 도중 시작된 '부부 클리닉'급 토크?
1/7